조회 수 3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조정석 공효진 고경표의 삼각 로맨스가 다가 아니다. 이미숙과 박지영이 시청자들과 함께 감동과 웃음을 나누는 ‘질투의 화신’의 소울메이트가 되어주고 있다.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극본 서숙향/연출 박신우, 이정흠/제작 SM C&C)에서 계성숙(이미숙 분)과 방자영(박지영 분)은 앙숙인 듯 했으나

머리부터 발끝까지 취향이 비슷하고 알게 모르게 죽이 척척 맞는 모습들로 소울메이트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다.

이들은 딸 이빨강(문가영 분)의 맘을 얻기 위해 동거를 시작했지만 함께 밥을 먹고, 잠을 자고, 남자 이야기를 하며 서로의 외로움을 채워주고 있는 터.

또한 만나기만 하면 사사건건 시비를 걸었던 과거와는 달리 본인들도 자각하지 못한 사이에 좋은 친구가 되어가고 있는 상황.

특히 이는 이미숙(계성숙 역)과 박지영(방자영 역)의 차진 연기와 호흡이 있어 더욱 빛나고 있다는 반응이 잇따르고 있다.

일례로 김락이 무성욕자임을 알고난 뒤 박지영은 이미숙에게 “저 남자 너 가져라”라고 했고

이미숙은 바로 “나 밝히는 여자야. 어두운 여자 아니라고. 스킨십 좋아해”라고 받아쳐 황당한 상황도 유쾌하게 풀어나갔다.

특히 공동의 적인 조정석(이화신 역)과 박정수(윤옥희 역)에게 대적할 땐 상대방의 속을 살살 긁는 얄미움이 무엇인지를 제대로 보여주고 있어 두 배우의 등장을 기다려지게 만들고 있다고.

그런가 하면 두 사람은 공통의 관심사이자 상처이자 인생의 전부인 ‘딸’ 앞에서는 가장 여린 여자이자 엄마가 되기도 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이미숙, 문가영 둘이서만 영화를 봤다고 오해한 박지영이 술에 취해 킬리만자로의 표범을 부르고 계단에서 넘어지는 등 낙담한 그녀의 모습이 무겁지 않게 그려졌다. 

그러나 박지영은 습관처럼 킬리만자로의 표범을 부르며 덤덤한 척 했지만 눈가는 시종일관 촉촉했으며

소란한 소리에 밖으로 나온 문가영에게 “같이 살자”고 애써 담담하게 말해 오히려 슬픔이 극적으로 다가왔다는 평.

이미숙 역시 여장군 같은 면모들과 거친 말투로 보도국 남자들을 휘어잡는 카리스마가 있지만 문가영 앞에서 만큼은 세상에서 가장 다정한 엄마로 변신한다.

하지만 딸이 자신이 아닌 박지영을 선택한 순간 휘청거리는 다리로 절망을, 갈 곳 잃은 눈동자에선 간신히 정신을 붙잡은 절박함을 드러내 보는 이들까지 안타깝게 만들었다.

이처럼 이미숙, 박지영은 발랄하고 코믹한 연기로 웃음을 이끌어내다가도 예기치 못한 슬픈 연기로 시청자들의 가슴 깊숙한 곳을 찌르기도 한다.

두 배우의 연기 내공은 캐릭터를 돋보이게 하고 있으며 두 사람의 명불허전 케미는 ‘질투의 화신’을 환기시키는 중요한 부분이 된 만큼 이들이 보여줄 활약에 기대가 고조되고 있다. 

관록의 연기와 환상적인 호흡을 보여주고 있는 이미숙, 박지영을 만날 수 있는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 19회는 오는 26일(수) 밤 10시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사진|SBS

 

 

출처 = http://entertain.naver.com/read?oid=382&aid=0000513329


NEWS

뉴스

  1. '질투의 화신' 박지영, 아나운서보다 예쁜 외모 "고마운 팬들"

    Date2016.11.14 BySTAFF Views83
    read more
  2. [ NEWS ] 게시판 공지입니다.

    Date2016.11.03 BySTAFF Views53
    read more
  3. '그거너사' 이정진VS박지영, 살벌해진 대립각 '긴장감 UP'

    Date2017.04.10 BySTAFF Views35
    Read More
  4.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박지영, 이현우-최민수와 다정샷 ‘우월 미모’

    Date2017.04.10 BySTAFF Views32
    Read More
  5. [단독] 박지영, OCN '구해줘' 확정…'그거너사' → 장르물 활약

    Date2017.04.10 BySTAFF Views35
    Read More
  6. '택시' 박지영X박혜진 자매, 기.승.전 부모님 토크 '효도방송' (종합)

    Date2017.04.10 BySTAFF Views32
    Read More
  7. 아나운서 박혜진·미스춘향 박지영, 전주의 전설이 된 자매

    Date2017.04.10 BySTAFF Views32
    Read More
  8. [어게인TV] '택시' 박혜진X박지영, 우아한 박자매? 걸크러쉬 맏언니·막둥이

    Date2017.04.10 BySTAFF Views33
    Read More
  9. '케미' 좋은 박자매

    Date2017.03.04 BySTAFF Views37
    Read More
  10. 박혜진 "언니 박지영, 시크해보이지만 정 많아" [화보]

    Date2017.03.04 BySTAFF Views37
    Read More
  11. [단독] 최민수X김인권 이어 박지영..'그녀는 거짓말' 출연 확정

    Date2017.01.28 BySTAFF Views37
    Read More
  12. 오늘의 박지영

    Date2017.01.02 BySTAFF Views54
    Read More
  13. 나는 지금이 좋다, 박지영

    Date2016.12.11 BySTAFF Views52
    Read More
  14. '내게 남은 48시간' 이미숙, 박지영x최화정과 마지막 한끼 "함께 시간을 보내는게 영광"

    Date2016.12.11 BySTAFF Views33
    Read More
  15. '내게 남은 48시간' 이미숙, 최후의 순간을 최화정-박지영과 함께 '눈물펑펑'

    Date2016.12.11 BySTAFF Views32
    Read More
  16. '컬투쇼' 자체제작 단편영화, 오늘(14일) 공개 (ft. 박지영-지수)

    Date2016.11.14 BySTAFF Views36
    Read More
  17. [포토]박지영-이미숙 ‘베스트 커플상 노려요~’ (질투의화신 종방연)

    Date2016.11.14 BySTAFF Views44
    Read More
  18. 박지영, '나이는 숫자일뿐' 방부제 미모 뽐내

    Date2016.11.14 BySTAFF Views37
    Read More
  19. [XP초점] "둘이서 같이 살자"…'질투' 이미숙X박지영, 역대급 '워맨스'

    Date2016.11.14 BySTAFF Views36
    Read More
  20. ‘질투의 화신’ 이미숙-박지영, 또 하나의 ‘케미 캐리’

    Date2016.11.14 BySTAFF Views37
    Read More
  21. '달의 연인' 박지영, 이준기와 팽팽한 긴장감…퇴장까지 강렬

    Date2016.11.04 BySTAFF Views4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